창원 빛의 거리 지역상권 효자 역할 톡톡, , 창원 빛의거리 소비 증가에 크게 기여 전망, ,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야간 볼거리와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조성한 빛의 거리가 지역 경제 > 문화/체육

본문 바로가기
베스트신문사 창원광역시뉴스
도정,광역뉴스 도정뉴스 광역뉴스
속보 연예 증권/주식 국제/통일
최종편집일: 2020-02-25 17:39:40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베스트신문사 그룹 배너
베스트신문사 앱
best top10
  • 게시물이 없습니다.
최신뉴스

문화/체육

창원 빛의 거리 지역상권 효자 역할 톡톡, , 창원 빛의거리 소비 증가에 크게 기여 전망, , 창원시(시장 허성…

페이지 정보

기사승인 작성일20-01-06 11:34

본문

 

[창원시 : 박광근 기자] 창원 빛의 거리 지역상권 효자 역할 톡톡

 

창원 빛의거리 소비 증가에 크게 기여 전망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야간 볼거리와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조성한 빛의 거리가 지역 경제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고 3일 밝혔다.

 

15.jpg시는 지난 10월 말 마산합포구 창동, 오동동을 시작으로 성산구 상남동 분수광장, 의창구 용호동 가로수길, 마산회원구 합성동 상가거리, 진해구 중원광장 일원에 빛의거리 경관 조명을 설치했다.

 

오는 4월까지 해가 지는 오후 5시부터 자정 사이 도시를 밝힌다.

 

기해년의 마지막 날인 지난 12월 31일 창동 불종거리와 상상길, 오동동 문화의 거리에는 반짝이는 조명 아래 한 해의 마지막을 특별하게 보내려는 가족 및 친구, 연인들로 북적였다.

 

때마침 불종거리에서 열린 새해맞이 타종 행사에서 공연과 미디어아트 쇼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빛의거리 불빛과 어우러져 새해를 기다리는 시민들의 마음에 설렘을 더했다.

 

울려 퍼지는 종소리와 동시에 인근 상인들도 몰려든 인파를 맞느라 행복에 겨운 비명을 질렀다는 후문이다.

 

평소에도 많은 인파가 몰리는 상남동 분수광장 및 상남시장 거리 일대는 빛의거리 조성 이후 발길 닿는 곳 마다 포토존이다.

 

시민들은 동물, 꽃, 별, 터널 등 알록달록 LED 조형물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기 위해 기다리는 수고도 마다하지 않는다.

 

이밖에 그리스 신전을 닮은 용호동 메타세콰이어 가로수길 빛의 거리를 비롯해 합성동 상가거리, 진해 중원로터리 및 중앙시장 일대 역시 화려한 경관 조명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젊은 층의 경우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빛의거리를 알게 되어 방문하고, 인근 식당에서 소비하는 패턴을 보인다.

 

사진 촬영 후 SNS에 업로드하기 좋은 그야말로 셀카 맛집인 셈이다.

 

마산합포구 오동동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김상수(50) 씨는 매년 연말이면 매출이 오르긴 하지만, 빛의거리를 보기 위해 멀리서 오는 젊은 층 고객까지 늘어나 장사가 훨씬 더 잘 되는 느낌이라고 전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빛의거리가 상권 활성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나면서 북마산 가구거리 등 지역 곳곳에 추가 설치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며, 사업이 종료되는 오는 4월까지 사소한 안전사고도 일어나지 않도록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창원광역일보 : 박광근 기자 coo1318@bestdaily.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문화/체육 목록

Total 15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접속자집계

일일최대
63,222
전체누적
15,011,371
로고 상단으로 상호: 베스트창원광역일보 | 베스트신문사. 창원광역시 - 대표/지사장: 정성환ㅣHP : 010-9974-6003
광역본부 창원광역시 지사사무소:       | Tel.
발행NO : BEST, 창원광역시-001 | 전국인터넷신문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성환
Copyright © 베스트신문사.Best창원광역일보 All rights reserved.
농협 에스크로 농협: 301-0183-7998-41 (베스트신문사 : 정성환)
통신판매신고등록번호 : 2015-경북영주-1131

상호: 베스트 신문사 | 대표 : 정성환 | 발행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4길 20. 1209호(맨하탄21 리빙텔) | Tel. 070-4406-6003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아04423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 등록일: 2015.03.09 |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성환
제호: 베스트 신문사 | 발행소: 경상북도 영주시 번영로24번길 11-11. (휴천동, 노블레스 307호) | Tel. 070-4898-3000 | Fax. 070-8248-3001
종별: 인터넷신문 | 보급지역: 전국 | 대표/발행인/편집인: 정성환 | 사업자등록NO: 403-65-00019
Copyright © 베스트신문사. E-mail : best@bestdaily.co.kr. All rights reserved.